거제시(시장 변광용)71일부터 8자리 필름식 자동차등록번호판을 새롭게 도입해 시행한다고 밝혔다.

 

지난해 9월부터 비사업용 승용차(자가용)와 대여사업용 승용차(렌터카)에 대해 8자리 페인트식 자동차등록번호판이 시행되었고, 오는 71일부터는 8자리 필름식 자동차등록번호판이 도입되어 신규등록 시 기존 페인트식이나 필름식 번호판의 선택 부착이 가능하게 된다.

    

거제시, 7월 1일부터 8자리 필름식 자동차등록번호판 시행.png

 

이는 국토교통부가 번호판 앞 숫자를 2자리에서 3자리로 변경함으로써 승용자동차의 등록번호 용량부족 문제를 근원적으로 해결하고, 번호판 위·변조 방지 및 야간 시인성 확보 등을 위해 승용자동차 등록번호판 등록체계를 전면 개편함에 따른 것이다.

 

8자리 필름식 번호판은 흰바탕 왼쪽에 눈에 잘 띄는 청색을 사용하여 태극문양과 홀로그램을 추가한 것이 특징이며, 발급수수료는 1조당 32,000(보조판 12,000)으로 기존 전기자동차 수수료와 같다.

 

거제시 관계자는 “8자리 필름식 자동차번호판 시행에 따른 시민 불편이 없도록 시민 홍보와 사전 준비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전했다.

 

 

 

 

 

logo.png  

www.GJKN.kr

 

e-메일: gjknkr@naver.com    /    카톡ID: gjknkr

 

<거제경제뉴스의 콘텐츠>는 변경없이 출처를 함께 기록하면 복사와 배포를 허용합니다.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