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제시(시장 변광용)는 지난 4, 자연재난에 대비하기 위해 관내 개발행위허가 대규모 사업장인 일운면 단독주택 공사현장 등 10곳에 대해 현장 안전점검을 실시하는 한편 우기 전 재해예방을 위해 사업장 안전관리에 만전을 기하고 조속히 사업을 추진할 수 있도록 지도하였다.


보도사진(거제시 대규모 개발행위허가 사업장 안전점검 실시).jpg

  

이번 점검은 봄철 해빙기 및 집중호우 등 풍수해로부터 안전사고를 예방하고 기상이변과 폭우 등 자연재난으로부터 귀중한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는데 중점을 두었다.

 

또한, 거제시에서는 계속해서 별도의 점검반을 구성, 대규모 허가지 뿐만 아니라 개발행위면적 1,000이상인 사업장, 잦은 민원 발생지 등 중·소규모 사업장에 대해서도 구조물, 배수시설, ·성토 사면 등 허가받은 사항과 적정 시공여부 등을 지속적으로 점검할 계획이다.

 

김태수 안전도시국장은 "코로나19 심각단계로 인해 어려운 시기지만 지구온난화에 따른 게릴라성 폭우 등 자연재해로 발생할 수 있는 위험요인을 본격적인 우기 전 중점점검을 통해 예방 하겠다고 말했다.

 

 

 

 

 

logo.png  

www.GJKN.kr

 

e-메일: gjknkr@naver.com    /    카톡ID: gjknkr

 

<거제경제뉴스의 콘텐츠>는 변경없이 출처를 함께 기록하면 복사와 배포를 허용합니다.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