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계정비 기간을 이유로 지난 77일부터 한시적으로 탐방을 제한했던 대통령 휴양지 저도가 오는 81일부터 다시 문을 연다.

이번 하계정비 기간 단축은 지난 1월 동계정비 기간 단축과 3월부터 시행된 방문객 수 및 체류 시간, 탐방코스 확대 등과 더불어 저도 상생협의체와 실무회의를 통해 협의 결정된 사항이다.


대통령휴양지 저도, 8월 1일 부터 재개방.jpg

  

지역 관광업계에서는 코로나 19로 해외 관광이 제한되면서 내수 관광이 조금이나마 활기를 띠고 있는 시기에 하계정비 기간 단축은 휴가철 관광객들의 방문 기회 확대로 이어질 것이라며 지역 관광업계에서는 긍정적인 반응을 보이고 있다.

 

저도를 찾은 관광객은 지난해 917일부터 올해 75일까지 109일간 48,143명에 이르며, 편의시설과 탐방로 정비, 접안시설 조성, 방문객 대상 설문조사 등 관람 불편사항에 대한 모니터링과 시설개선이 진행되고 있다.

 

저도 탐방은 유람선을 통해 가능하며, 군사시설 보호구역이라는 특수성으로 인해 탐방을 원하는 3일 전까지 저도를 운항하는 유람선사를 통해 신청하면 된다.

 

 

 

 

 

logo.png  

www.GJKN.kr

 

e-메일: gjknkr@naver.com    /    카톡ID: gjknkr

 

<거제경제뉴스의 콘텐츠>는 변경없이 출처를 함께 기록하면 복사와 배포를 허용합니다.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