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8일 행정안전부에서 추진한 국민안심 공중화장실 구축 공모사업에 물안해수욕장이 최종 선정돼 총사업비 3억 원(특별교부세 21천만 원)을 확보했다.


거제시 물안해수욕장, 국민안심공중화장실 행안부 공모 선정.png

  

국민안심 공중화장실 공모사업행정안전부에서 공중화장실 범죄를 예방하고 안전한 공중화장실 환경을 조성하여 이용자들의 불안을 해소하기 위해 추진되는 사업으로 지난 3월 전국 27개소의 공모를 신청 받아 115개소를 선정, 2차 심사를 통하여 11개소를 최종 확정하였다. 경남에는 거제시와 창원시, 밀양시가 포함됐다.

 

이번에 선정된 물안해수욕장은 연중 2만여 명이 찾고 가족단위로 즐기기 좋은 아늑한 해수욕장이지만 공중화장실이 1998년 설치(22년 경과)된 시설로 관내 해수욕장 중 가장 오래되어 수년전부터 누수, 균열, 노후화로 매년 보수사업비가 줄곧 투입되는 시설이다.

 

거제시는 해수욕장의 범죄예방 환경 디자인 도입으로 성범죄와 폭력에 대한 경각심을 고취해 사회적 위험요인을 줄이고 수유실, 장애인화장실, 안심벨 설치 등 사회적 약자도 안전하게 이용할 수 있는 시설조성을 통하여 해수욕장 이용환경을 대폭 개선할 계획이다.

 

거제시 해양항만과에서는 이번 국민안심 공모사업을 통해 공중화장실에 대한 인식을 개선하고 코인샤워시설 설치 등 해수욕장 복합형 시설로 안전한 환경을 형성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logo.png  

www.GJKN.kr

 

e-메일: gjknkr@naver.com    /    카톡ID: gjknkr

 

<거제경제뉴스의 콘텐츠>는 변경없이 출처를 함께 기록하면 복사와 배포를 허용합니다.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