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제시는 동부면산촌습지2021년 경상남도 대표 우수 습지로 지정되었다고 밝혔다.

 

시는 지난 3, 자연과 사람이 공존하는 지속가능한 휴식, 탐방, 생태체험·관찰 등의 기회를 제공 환경보전의 중요성 인식 및 지역 관광자원 활용하기 위하여 산촌습지를 2021년 경상남도 대표 우수습지 지정을 신청했다.


거제 산촌습지 경남도 대표 우수습지 지정(항공사진).jpg

 

이에 따라 경상남도 습지보전위원회 심의 결과 산촌습지와 창원 주남저수지가 최종 지정됐다.

 

산촌습지는 2004년 산촌간척지 조성사업으로 형성된 습지로서 동부면 산촌리 일원에 위치하여 멸종위기 야생동물 급인 저어새를 비롯한 2급 물수리와 황새, 독수리, 황조롱이, 왜가리, 중대백로, 갈대 등의 다양한 생물이 서식하고 있다.

 

시는 산촌습지가 육상과 해상환경의 전이대로 독특한 습지생태계를 형성한 다양한 생물의 서식처로 보전가치가 높은 습지로 인정되어 지정되었다고 설명했다.

 

도 대표 우수습지 지정기간은 20216월부터 20246월까지 3년간이며 우수습지 지정에 따른 산촌습지는 보전·관리를 위한 도비 지원을 비롯해 자연보전분야 국·도비 보조사업 예산을 우선 지원받게 된다.

 

거제시 관계자는 습지 생태를 체계적으로 관리하기 위한 보전관리계획을 수립하고 생태교육장 등으로도 활용하는 방안을 검토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logo.png  

www.GJKN.kr

 

e-메일: gjknkr@naver.com    /    카톡ID: gjknkr

 

<거제경제뉴스의 콘텐츠>는 변경없이 출처를 함께 기록하면 복사와 배포를 허용합니다.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