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제시(시장 변광용)는 이 달 20일부터 200억원 규모의 2020년도 소상공인 육성자금 융자지원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지원 대상은 거제시에 사업장을 두고 있는 소상공인으로 업체당 최고 5천만 원까지 융자 신청을 할 수 있다. 지원 대상으로 선정된 소상공인은 특례보증 수수료 0.2% 감면(선착순 525천만 원에 한함)1년간 2.5%의 대출이자 지원을 받을 수 있다


거제시청1.jpg

  

융자를 위한 신용보증서 발급은 경남신용보증재단 거제지점에서, 이후 대출은 시와 대출융자협약을 체결한 관내 8개 금융기관을 통해 이뤄진다. 신청기간은 자금 소진 시까지 연중 지원할 계획이나 상반기(100억 원), 하반기(100억 원) 나눠서 진행되므로 신청 시기에 유의해야 하며 자세한 사항은 경남신용보증재단 거제지점(634-5800), 거제시청 조선경제과(639-4116)로 문의하면 된다.

 

변광용 거제시장은 이번 융자지원으로 최저임금 인상과 경기침체로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들의 자금난 해소에 조금이라도 보탬이 되기 바란다앞으로도 보다 실질적인 정책으로 지역경기 안정과 활성화에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거제시는 2013년부터 소상공인 육성자금 융자지원을 실시하여 현재까지 총 2,324개의 업체에 570억 원 규모의 융자를 지원한 바 있으며 특히 변광용 시장 취임 이후인 2019년부터는 기존 자금의 2배에 달하는 200억원의 융자 지원으로 지역 소상공인의 경영안정을 도모해 왔다.

 

 

 

 

 

logo.png  

www.GJKN.kr

 

e-메일: gjknkr@naver.com    /    카톡ID: gjknkr

 

<거제경제뉴스의 콘텐츠>는 변경없이 출처를 함께 기록하면 복사와 배포를 허용합니다.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