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제시(시장 변광용)는 코로나19가 전국적으로 확산되고 지역에서도 확진자가 발생함에 따라 특단의 방역망 구축에 나섰다.

 

시는 지난 29일부터 코로나19 지역사회 확산 방지를 위한 대응조치로 신거제대교와 거가대교에 상설 발열 체크부스를 설치하고 거제 진입 차량 탑승자 중 희망자에 대해 체온검사를 시행했다고 밝혔다.

    

 보도사진1(거제시, 코로나19 막자, 거가대교에 상설 발열체크 부스 운영).jpg


시는 29일 홈페이지와 재난안전문자를 통해 매일 오전 8시부터 오후6시까지 신거제대교 거제 방향 관광안내소와 거가대교 거제요금소 맞은편에 상설 발열체크 부스를 설치운영한다많은 이용을 바란다고 전했다.

 

변광용 시장은 거제의 출입 관문인 신거제대교와 거가대교에 상설 발열체크부스를 운영하고 있다더 이상의 지역사회 전파를 차단하기 위한 이번 조치에 시민 여러분의 적극적인 동참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이어 우리시는 전 행정력을 동원하여 예상되는 모든 상황에 대비해 선제적으로 대응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시는 상설 발열체크부스 운영과 함께 고현시외버스터미널과 보건소, 거제시청 로비에 열화상감지 카메라를 설치해 방문객의 발열 여부를 실시간으로 체크하고 있으며, 선별진료소 및 재난안전대책본부 가동을 통한 24시간 비상근무체제를 유지하고 집단 및 거점시설에 대한 방역활동을 강화하는 등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logo.png  

www.GJKN.kr

 

e-메일: gjknkr@naver.com    /    카톡ID: gjknkr

 

<거제경제뉴스의 콘텐츠>는 변경없이 출처를 함께 기록하면 복사와 배포를 허용합니다.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