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빵조각 좌측

 

거제시(시장 변광용)는 국토부에서 추진하는 ‘2020년도 주민제안 소규모 재생사업에 능포동 능개마을이 최종 선정되었다고 밝혔다.


2020-05-23_025722.png


 

소규모재생사업은 주민이 단기간(1~2)내 완료 가능한 단위사업(3~4 내외)발굴하여 지자체 신청하면, 국토부가 평가·심사를 거쳐 국비(1곳당 최대 2억원), 지방비(보조율 50%)를 지원하는 사업으로, 향 후 뉴딜사업을 원활히 추진할 수 있는 역량을 키워내는 데 의의가 있다.

 

이번 공모사업 선정으로 사업대상지에는 20206월부터 본격적인 사업추진에 나설 예정이며, 공동체거점공간조성, 지역역량강화 및 거버넌스 운영으로 지역특산물을 활용한 젓갈사업, 청년과 함께하는 재활용공방교실, 프리마켓 등의 사업에 총 4(국비2, 지방비2)의 사업비가 투입된다.

 

변광용 시장은 이번 소규모재생사업이 선정되어 주민역량강화 및 거버넌스 구축으로 향 후 능포동 뉴딜사업 선정에 마중물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사업이 성공적으로 추진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logo.png  

www.GJKN.kr

 

e-메일: gjknkr@naver.com    /    카톡ID: gjknkr

 

<거제경제뉴스의 콘텐츠>는 변경없이 출처를 함께 기록하면 복사와 배포를 허용합니다.

 


CLOSE